편집인 칼럼

편집인 칼럼

[전병열 칼럼] ‘가야 문화권 특별법’ 제정을 촉구한다

“국회는 정치적 이해타산으로 발목만 잡을 것이 아니라 국가 백년대계임을 유념하고 조속히 처리해주길 고대한다.” 가야 시대는 신비를 간직한 채 우리 민족 역사에서 잊어진 왕국이었지만, 그동안 드러난...

[전병열 칼럼] 자살 보도 권고기준을 명심하자

“보도 권고 기준의 준수는 물론 ‘자살이 사회적 타살’이라는 점을 명심하고 예방에 비중을 둔 자살 보도를 해야 한다” 한국의 자살률은 2003년부터 지난 5월까지 OECD(경제협력개발기구) 회원국 중...

[전병열 칼럼] 사찰의 세계유산 등재는 한국 문화관광산업 발전의 토양

“당국은 한국이 ‘살아 있는 승원’으로 세계적인 불교문화유산을 보존한 국가로 인정된 점을 명심하고, 이를 계기로 관광 대국으로 부상할 수 있는 지속가능한 문화관광정책을 추진해야 할 것이다.”  우리나라...

[전병열 칼럼] 경기지표보다 중요한 건 체감경기다

“경기지표와 체감경기의 괴리는 서민들의 고통을 외면할 수 있는 정책으로 일관될 수 있다. 경기지표가 물가고에 시달리는 저소득층의 실생활이 반영되지 않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북·미 정상회담과 6.13...

[전병열 칼럼] 정쟁에 밀린 민생법안 어쩔 셈인가?

“국민의 절대다수가 현 정권을 후원하고 있는 상황에서 특검을 수용 못할 이유가 무엇인가. 특검을 거부함으로써 오히려 역풍을 맞을 수도 있다.” 누구를 위한 정쟁인가? 국민은 안중에 없고...

[전병열 칼럼] 청년 일자리 추경, 지속 가능한 정책으로 추진해야

“6.13 지방선거 선심용이든, 청년실업 해소 정책이든 실질적으로 청년 취업에 도움이 되고, 중소기업 성장의 계기가 된다면 적극적으로 의결해줘야 한다” 정부가 지난 5일 임시 국무회의에서 3조 9000억...

[전병열 칼럼] 범국민 성폭력 근절 캠페인으로 확산되길

미투 운동이 들불처럼 확산되면서 이 시대의 최대 이슈로 소용돌이치고 있다. 현직 서지현 검사가 JTBC 뉴스룸에 출연해 검찰 내의 성폭력을 고발하면서 정치, 문화, 사회, 학계...

[전병열 칼럼]지속가능한 문화 관광 정책을 기대하며

‘담양군 지속가능경영기획실장’이란 명함을 받고는 순간 어리둥절했다. 이 같은 부서명을 처음 접해서다. 하지만 그 의미를 듣고는 공감할 수 있었다. ‘담양’이라는 지명이 탄생한지 올해로 천년을 맞이한다....

[전병열 칼럼] ‘대박’ 기대 속에 戊戌年이 밝았습니다

“새해 대박 나세요.” 새해 인사로 가장 많이 등장하는 용어다. 정말 무술년에는 대한민국이 대박 터지길 기원해 본다. 새해는 모두가 부푼 희망을 품는다. 그래서 새해가 오길 고대하며...

[전병열 칼럼]丁酉年을 마무리하면서

2017년 정유년은 그야말로 대변혁의 광풍이 휘몰아친 한 해였다. 해마다 다사다난이라는 용어를 쓰는 한 해의 끝자락에서 희비애락을 정리하고 희망찬 새해를 꿈꾸고자 한다....

화제의 뉴스

트래블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10월에 가볼만한 곳”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2018년 10월에 가볼만한 곳을 발표했다. 가족끼리 여행하기 좋은 계절이자 풍요로운 수확의 기쁨도 함께 누릴 수 있는 가을 여행지로 ‘수확이 있는 여행’이라는 주제 하에...

이슈추적

‘문학관’을 향한 냉정과 환영, 그 이유는?

용산 가족공원 부지에 설립하려던 국립한국문학관의 건립이 물거품이 됐다. 2년이 넘는 기간 공모와 경쟁, 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노력해왔으나 고전을 면치 못하고 제2의 대안을 찾을 때까지...

정책을 듣는다

[전병극 문화체육관광부 체육협력관] “장애인 체육의 질적 발전을 도모하는 생활체육 활성화에 더욱...

1988년 개최된 서울패럴림픽은 장애인과 장애인 체육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장애인 전문체육을 발전시키는 중요한 계기가 됐다. 서울패럴림픽 이후 국내에 대한장애인체육회, 종목별 경기단체, 시도 체육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