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추적

이슈추적

유커의 귀환이 반갑지만은 않은 제주

중국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 조치로 중단됐던 유커(遊客·중국인 관광객)의 한국 단체관광이 서서히 풀리고 있다. 살얼음판을 걷는 것 같은 불편한 관계가 정리되는 것은 동북아 국제 정세 상으로...

You Only Live Once, 2018 변화하는 여행 트렌드

여행의 트렌드가 바뀌고 있다. ‘인생은 한 번뿐이다’를 뜻하는 You Only Live Once의 앞 글자를 딴 욜로족은 자신의 행복을 가장 중시해 소비하는 라이프스타일을 갖고 있다....

민간위탁 새벽청소, 쓰레기 수거 이제는 바뀌어야 한다

지난 10월 16일 새벽 6시, 광주시 남구의 한 도로에서 환경미화원 서 모(59)씨가 쓰레기 수거차 뒷바퀴에 치여 숨졌다. 서 씨가 차에 타고 있을 것이라 착각한...

더 이상 한국은 지진 안전국이 아니다

지난 11월 15일 경북 포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난해 9월 12일 규모 5.8의 경주 지진 이후 429일 만에 발생한 역대 2위 규모의 지진이다....

위계질서, 성희롱 가득한 연말회식은 더 이상 NO!

2017년의 끝자락 12월이다. 1년간의 일을 되돌아보며 마무리하고, 새로운 한 해를 위해 서로의 고생을 독려하는 모임과 회식이 빈번해지는 시기다. 직장 동료들과 함께 회포를 풀자는 좋은...

제주를 위한 사업에 제주는 없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 사업 난항 겪어 지난 9월 문을 연 제주신화월드가 한반도의 신화와 역사는 찾아볼 수 없어 논란이 일고 있다. 서귀포시 안덕면 서광리 250만㎡에 조성된 제주신화월드에는 홍콩...

양날의 검인 축제 유료화

부산불꽃축제와 진주남강유등축제의 끊이지 않는 논란 2015년 부산불꽃축제와 남강유등축제가 유료화 됐다. 당시에도 찬반을 두고 논란이 거세게 일었고, 3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유료화 효과에 대한 논란은 사그라질 기미가...

불법 공유 숙박, 투숙객 피해만 키운다

‘여행은 살아보는 거야’라는 Airbnb의 광고 문구처럼, 호텔이나 숙박시설을 이용하지 않고 다른 사람의 집을 빌려 묵는 여행이 대세로 자리 잡았다. 숙소의 규칙에 크게 얽매이지 않는...

우후죽순 프리마켓, 이대로 괜찮을까?

도심 공터, 주말 거리, 축제 등 사람이 모이는 곳이라면 프리마켓이 열린다.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일부 지역에서만 특별하게 열리던 프리마켓이 이제 우리 생활...

No Korean, 대마도에 퍼지는 혐한

부산에 거주하고 있는 A씨는 얼마 전 친구와 함께 대마도를 찾았다. 낮 동안 관광을 하고 해가 진 뒤 저녁을 먹기 위해 선술집 거리로 향했다. 가게...

화제의 뉴스

트래블

[곡성군 트래블] 청정자연 속 추억이 살아 숨 쉬는 곡성

▲곡성~가정 구간을 운행하는 증기기관차 곡성의 겨울은 포근하다. 새하얗게 내린 눈은 섬진강과 대화강변을 아름다운 설국으로 만든다. 오래된 증기기관차가 칙칙폭폭 소리를 내며 구름 같은 증기를 뿜으며 내달리고,...

이슈추적

가을의 상징, 이제는 핑크? 핑크뮬리 전국적인 유행

최근 SNS는 너도나도 핑크빛으로 넘실댄다. ‘몽환적인 느낌’, ‘아련한 가을소녀’, ‘핑크빛 속에서 인생샷’ 등 핑크빛 억새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이 유행으로 자리 잡은 것이다. 바람에 하늘거리는...

정책을 듣는다

[최보근 문화재청 문화재정책국장] “국민이 행복한 균형 있는 문화재정책, 문화재산업생태계 조성에 힘쓸...

지난해 6월 문재인 대통령이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고대 가야사에 대한 연구와 복원을 지시하며 가야문화권 조사·연구가 국정과제로 선정됐다. 가야는 기원 전후부터 562년까지 낙동강 유역에 분포돼있던 여러 국가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