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추적

이슈추적

양날의 검인 축제 유료화

부산불꽃축제와 진주남강유등축제의 끊이지 않는 논란 2015년 부산불꽃축제와 남강유등축제가 유료화 됐다. 당시에도 찬반을 두고 논란이 거세게 일었고, 3년이 지난 지금까지도 유료화 효과에 대한 논란은 사그라질 기미가...

불법 공유 숙박, 투숙객 피해만 키운다

‘여행은 살아보는 거야’라는 Airbnb의 광고 문구처럼, 호텔이나 숙박시설을 이용하지 않고 다른 사람의 집을 빌려 묵는 여행이 대세로 자리 잡았다. 숙소의 규칙에 크게 얽매이지 않는...

우후죽순 프리마켓, 이대로 괜찮을까?

도심 공터, 주말 거리, 축제 등 사람이 모이는 곳이라면 프리마켓이 열린다. 불과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일부 지역에서만 특별하게 열리던 프리마켓이 이제 우리 생활...

No Korean, 대마도에 퍼지는 혐한

부산에 거주하고 있는 A씨는 얼마 전 친구와 함께 대마도를 찾았다. 낮 동안 관광을 하고 해가 진 뒤 저녁을 먹기 위해 선술집 거리로 향했다. 가게...

위에는 북핵, 아래는 원전, 불안에 떠는 사람들

북쪽에서는 북한의 도발이, 남쪽 부산에서는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조사가 실시되는 등 한반도 위아래가 핵문제로 뜨겁다. 전쟁이 일어날 수도 있다는 불안한 기류가 흐르고, 경주 대지진이 일어났던...

모닥불 지피고, 나무 타는 모험놀이터가 뜬다

천편일률적인 놀이터는 아이들의 창의력 발전에 도움 안돼 평범한 놀이터의 불편한 진실 불과 30~40년 전까지만 해도 아이들은 공터에서 놀았다. 시골 아이들에게 산과 들, 강가와 바닷가는 훌륭한 놀이터였다....

쉬고 싶어도 눈치 보이는 징검다리 연휴

우리나라 직장인들 연차 사용률 절반 수준, 이대로 괜찮을까? 몇 년 전부터 역대급 황금연휴라고 소문이 자자했던 추석연휴가 코앞으로 다가왔다. 10월 3일 화요일 개천절부터 시작되는 추석 연휴는,...

전국으로 퍼진 젠트리피케이션 바람을 잡아라

경주 황리단길 경주는 천 년의 고도다. 야트막한 산과 구릉, 고분에 겹겹이 둘러싸여 어디든 문화재로 가득하다. 오래된 것 일색인 경주에도 새로운 것이 가득한 거리가 있으니...

믿었던 한인민박에게 뒤통수 맞다

낯선 타국에서 의지할 곳 없어 선택하는 한인민박, 피해사례 잇따라 긴 추석 연휴를 맞아 언니네 가족과 영국으로 유럽여행을 계획했던 차여진(가명, 38세) 씨는 청천벽력을 맞았다. 여행 중...

오늘 하루 휘게 하게 보냈나요?

북유럽 스타일의 디자인이나 가구, 소품에 대한 관심이 이제 북유럽 삶의 방식으로까지 옮겨지고 있다. 바로 ‘휘게라이프’다. 이는 덴마크 사람들의 소박하고 여유로운 삶의 방식을 말한다. 근처...

화제의 뉴스

트래블

“한국관광공사가 추천하는 10월에 가볼만한 곳”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2018년 10월에 가볼만한 곳을 발표했다. 가족끼리 여행하기 좋은 계절이자 풍요로운 수확의 기쁨도 함께 누릴 수 있는 가을 여행지로 ‘수확이 있는 여행’이라는 주제 하에...

이슈추적

‘문학관’을 향한 냉정과 환영, 그 이유는?

용산 가족공원 부지에 설립하려던 국립한국문학관의 건립이 물거품이 됐다. 2년이 넘는 기간 공모와 경쟁, 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노력해왔으나 고전을 면치 못하고 제2의 대안을 찾을 때까지...

정책을 듣는다

[전병극 문화체육관광부 체육협력관] “장애인 체육의 질적 발전을 도모하는 생활체육 활성화에 더욱...

1988년 개최된 서울패럴림픽은 장애인과 장애인 체육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장애인 전문체육을 발전시키는 중요한 계기가 됐다. 서울패럴림픽 이후 국내에 대한장애인체육회, 종목별 경기단체, 시도 체육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