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추적

이슈추적

도로 위의 묻지마 살인 ‘음주운전’

만취운전자는 증가세, 재범률도 높아 제2의 윤창호 씨 나오지 않도록 ‘윤창호법’ 제정 중 지난 10월 10일, 22살 청년 윤창호 씨가 짧은 생을 마감했다. 부산 해운대에서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뇌사 판정을...

1세대 아이돌의 화려한 귀환… 논란도 함께 돌아왔다

과거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을 통해 1세대 아이돌 가수들의 근황과 재결성한 무대가 공중파를 탔다. 한 시대를 풍미했으나 사라진 가수를 찾아나서는 전문 프로그램 JTBC ‘슈가맨’은...

가을의 상징, 이제는 핑크? 핑크뮬리 전국적인 유행

최근 SNS는 너도나도 핑크빛으로 넘실댄다. ‘몽환적인 느낌’, ‘아련한 가을소녀’, ‘핑크빛 속에서 인생샷’ 등 핑크빛 억새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이 유행으로 자리 잡은 것이다. 바람에 하늘거리는...

수도권 외 지역 외국인 관광객 유치, 그림의 떡일까?

수도권 외 지역의 외국인 관광객 비율이 2% 이하인 데 대해 한국관광공사가 뭇매를 맞고 있다. 서울의 경우 내국인 및 외국인 관광객 비율이 모두 높은 데...

오색창연 단풍명소, 등산객 무질서에 몸살

매년 이맘때 사람들의 마음을 들뜨게 하는 것 중 ‘단풍 구경’이 빠질 수 없다. 가까운 동네 뒷산에서부터 단풍으로 유명한 명소까지, 굽이굽이 등산객이 가득한 단풍철이 돌아왔다....

전국이 들썩들썩, ‘신공항’ 과연 답일까?

LCC(Low Cost Carrier, 저가항공사)가 대두되고, 제주나 가까운 나라로 여행을 떠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공항은 기차역이나 버스터미널만큼 친숙한 공간으로 변해가고 있다는 요즘이다. 인근지역의 관광을 활성화 시켜...

위기의 섬, 시들해진 제주관광

제주도에 대한 내국인의 관심도가 급속히 식어가고 있다. 해결되지 않은 난민 사태와 불법체류자간의 살인사건, 30대 여성 사망사건 등 악재가 끊이지 않았던 제주의 인기가 주춤한다는 뜻이다. 제주도는...

수익도 유명세도 싫다… ‘안티투어리즘’ 확산

유럽에서 ‘안티투어리즘(Antitourism)’이 확산되고 있다. 찾아오는 관광객을 기피하는 안티 투어리즘은 관광객이 지나치게 몰려들어 주민들의 삶이 침해당할 때 나타나는 현상이다. 유럽의 안티투어리즘은 지난해 여름 바르셀로나를 비롯한...

‘문학관’을 향한 냉정과 환영, 그 이유는?

용산 가족공원 부지에 설립하려던 국립한국문학관의 건립이 물거품이 됐다. 2년이 넘는 기간 공모와 경쟁, 협의체를 구성하는 등 노력해왔으나 고전을 면치 못하고 제2의 대안을 찾을 때까지...

길맥, 편맥, 소란스러운 야외 음주문화

도로교통법 위반하는 야외 테라스, 단속에도 얌체 영업 직장인 박모(31) 씨는 요즘 밤이 두렵다. 여름철에는 지속되는 열대야에 잠을 설치기도 했지만, 날씨가 선선해져도 들리는 빌라 건물 1층에...

화제의 뉴스

트래블

[합천군 트래블] 천년 역사의 고장 합천

합천군은 소백산맥의 영향으로 북쪽과 서쪽이 높고 험준하며 동쪽으로 가면서 점차 낮아지는 지형을 가진 곳이다. 북쪽과 서쪽으로 가면 가야산, 매화산, 황매산, 두무산이 있고, 동쪽으로 가면...

이슈추적

‘국내 첫 트램’ 코앞으로 다가오다

친환경, 관광자원으로서의 트램이 가야할 길 50년 전 부산에서 사라졌던 트램(노면 전차)이 부활한다. 국내에서 처음 시도되는 무가선 저상 트램 우선 협상 대상으로 부산 남구 ‘오륙도선’이 선정됐다....

정책을 듣는다

[부산관광공사 정희준 사장]콘텐츠 관광으로 관광도시 부산의 새 지평을 열다

역사·문화·예술의 콘텐츠 관광으로 관광도시 부산의 새 지평을 열다 – “크루즈 모항화, 해양스포츠 산업 육성과 관련업계, 시민 참여 이끌겠다” 부산은 바다, 산, 강이 모두 어우러진 천혜의 자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