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원
top_06

top_07
 
뉴스원
뉴스원

중국 옌타이시에서 열린 ‘경기도 테마...
국립현대미술관에서 2018 평창...
동북3성, 중국 동계스포츠 요람에서 평창...
활기 잃은 포항 관광 활성화 위해 'FUN...
당뇨 올림픽 ‘2019 국제당뇨병연맹 총회’...

뉴스원

추운 겨울도 한방에 날려버릴 경주 보문호반 달빛걷기!

고경희 기자 ggh@newsone.co.kr  / 2017-11-30 11:37:02


newsone 보문호반 달빛걷기 행사가 경주 보문호반길 일원에서 12월 2일 오후 6시 30분에 열릴 예정이다.

이번 보문호반 달빛걷기 행사에서 참가자들에게는 현장에서 핫팩이 제공돼 겨울의 추위를 잠시나마 잊게 해주고 보문호반길 주요 포인트에는 통기타, 색소폰 등이 펼쳐진다. 메인 달빛공연에는 보컬 ‘뮤라떼’와 초청가수 ‘혜정’이 공연을 펼쳐 겨울밤 보문호의 낭만과 아름다운 정취를 느낄 수 있게 해준다.

달빛걷기에 빠질 수 없는 사랑의 미션에는 사랑하는 사람에게 프로포즈를 하거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구간인 사랑의 프로포즈존이 진행되고 그 외에도 사랑의 소망존, 사랑의 미로존, 사랑의 땅따먹기 등의 미션이 진행돼 재미를 배가시킬 예정이다. 또한, 사전미션으로는 참가자 중 야간발광물체를 소지하거나 가장 멋지게 착용한 사람에게 특별한 기념품도 증정한다.

이번 행사는 오후 6시 30분에 보문수상공연장을 출발해 목월공원과 호반광장을 지나 물너울교를 건너 다시 보문수상공연장으로 돌아오는 코스로 7Km를 걷게 된다. 걷기 행사가 끝난 후 종점인 보문수상공연장에서는 달빛공연과 경품추첨이 이어진다.

참가신청은 (사)한국체육진흥회(www.walking.or.kr)를 통한 인터넷 접수와 전화(02-2272-2077, 02-2274-7077)를 통해 받는다. 참가비는 무료이고 사전접수 선착순 1,000명까지 기념품이 제공된다. 행사 당일 보문수상공연장에서 접수도 가능하다.

경상북도관광공사 이재춘 전무이사는 “올해 11월까지 16,100여 명이 참가했고, 달빛걷기 행사를 통해 잊지 못할 추억과 감동을 선사했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달빛걷기 행사를 통해 국민건강 증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고경희 기자 ggh@newsone.co.kr



뉴스원
2017.12.18 (월) 12:04
뉴스원
    김종천 포천시장, '진로콘서트 지역 명사 특강' 위해 포천고교 방문
김종천 포천시장이 지난 12일 포천고등학교 3층 시청각실에서...
 
         
    신계용 과천시장, '자족도시 실현, 교육도시 명성 이어갈 것'
신계용 과천시장은 지난 11일 '제225회 과천시의회...
 
뉴스원

“평창동계올림픽을 문화올림픽·관광올림픽으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두 달여 앞둔...

첨단·관광·문화예술 도시, 광역시...
‘하늘엔 케이블카, 땅에는 루지’로...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뉴스원

다시 돌아온 영화의 바다 '부산국제영화제'
영화의 바다가 오랜 고통을 뚫고 다시 부산에서 화려한 막을...

No Korean, 대마도에 퍼지는 혐한
부산에 거주하고 있는 A씨는 얼마 전 친구와 함께 대마도를...

위에는 북핵, 아래는 원전, 불안에 떠는 사람들
한빛원전 전남 영광 주민들 역시 한빛원전에 대한 불안감을...

문화관광저널

[이천 추천 맛집] 이천 쌀밥계의 큰형님 ‘청목한정식’
온 들녘이 황금빛으로 물드는 결실의 계절 가을....

까치구멍집...
한국식 바비큐 전문점 ‘강한남자...
정선의 맛과 멋을 찾아서 ‘옥산장,...
질리지 않는 담백한 장어의 맛...
문화관광저널

먹으면 약이 되는 소금 ‘인산가 인산죽염’...
일반적으로 소금을 많이 먹으면 몸에 해롭다고 알고...

“한국인 입맛에 어울리는 치즈”...
미국 대사가 엄지를 치켜세운...
세계로 나아가는 소백코리아...
청양 구기자로 만든...
문화관광저널

부산 송도의 새로운 모습! 바다와 함께 즐기는 4계절...
부산광역시 서구(구청장 박극제)는 7월 1일부터...

전통과 문화가 살아 있는 곳...
동호인과 승마 꿈나무들의 천국...
청풍호를 만나는 또 다른 방법,...
여름 휴가철 숨은 명소, 국립공원...
right_07
bottom